러시아 한인 사회의 중심뉴스 www.sakhalinnews.co.kr

사할린뉴스

  • Home
  • 사할린뉴스

95세 사할린동포 이야기, 무국적자 신분을 60년간 유지했던 이유

페이지 정보

95세 사할린동포 이야기, 무국적자 신분을 60년간 유지했던 이유 2024.05.30 16:14

 

 

0e5e25991a89657d3187ba8776d18a2e_1717053
(출처 : 재외동포협력센터)

 

혹시나 다른 국적을 가지면 조국에 안 보내줄까봐 두려워서 무국적을 쥐고 있었어요.” 사할린동포 이경분(95) 씨의 말이다.

 

일제 강점기인 1928년 경남 산청에서 출생한 이씨는 사할린의 탄광에서 일하게 된 아버지를 따라 가족들과 함께 1941년 사할린으로 이주했다.

 

광복 후 귀국길이 막혀 돌아오지 못했던 부모님은 사할린에서 평생 거주하다 작고하셨고, 60여 년간 귀국을 기다리던 이씨는 2000년에 들어서 조국 대한민국으로 영주 귀국할 수 있었다고 한다.

 

이씨는 오랜 세월 모국에 돌아오기 위해 노력했음을 구술채록 과정에서 밝혔다.

 

“조국에서 이런 좋은 집도 주셨지, 생활도 마음 놓고 정말 편안하게 있게 되니까 아이들도 이제 안심하고.” 이씨는 모국에서의 삶에 대해 감사를 표하며 이렇게 말했다.

 

재외동포청 산하 공공기관인 재외동포협력센터(센터장 김영근, 이하 ‘센터’)는 고려인 이주 160주년(2024)과 파독 60주년(2023)을 맞아 시행한 재외동포 25(고려인 동포, 사할린동포, 파독근로자)의 구술채록 영상을 공개했다.

 

0e5e25991a89657d3187ba8776d18a2e_1717053
0e5e25991a89657d3187ba8776d18a2e_1717053
(출처 : 재외동포협력센터)​

 

김영근 센터장은재외동포의 구술 기록 영상은 우리 국민들께서 재외동포의 삶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중요 재외동포 기록물이 관리보존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구술채록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재외동포의 생생한 이주 이야기를 담은 영상은 센터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youtube.com/@OKc-center)

 

안드레이 홍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Note: 댓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얼굴입니다. 무분별한 댓글, 욕설, 비방 등을 삼가하여 주세요.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Total 1,225건 1 페이지
러시아 극동연방관구 대통령 전권대표 유리 트루트네프 사할린 공식 방문

  러시아 극동연방관구 대통령 전권대표 유리 트루트네프가 사할린을 공식 방문했다. 그의 첫 방문지 중 하나는 '고르니 보즈두흐' 스키 리조트였다. 트루트네프 대표는 사할린 주지사 발레리 리마렌코와 함께 여러 건설 현장을 시찰했다. 첫 번째로 방문한 곳…

Read More

미국, 2025년 6월까지 사할린-2 석유의 일본 공급 허가

  미 재무부는 최근 발표한 일반 라이선스 갱신을 통해 사할린-2 프로젝트에서 생산된 석유의 일본 공급을 2025년 6월 28일까지 허가했다. 이 허가는 2022년 11월 21일에 발표된 결정에 따라 금지되었던 사할린-2 프로젝트 원유의 해상 운송과 …

Read More

사할린 주지사, 불법 쓰레기 처리 문제 해결 촉구

  사할린 주지사 발레리 리마렌코가 최근 지역 내 불법 쓰레기 투기 문제에 대해 강력한 대응을 지시했다. 리마렌코 주지사는 주택공공사업부의 불법 쓰레기 매립지 탐지 작업이 미흡했다고 비판하며 신속한 상황 개선을 요구했다. 리마렌코 주지사는 "5년 전 …

Read More

러시아의 날을 맞이하며!

  ​ 사할린과 쿠릴 섬 주민 여러분! 오늘 우리는 전국민과 더불어 러시아의 날을 기념합니다. 이 축일은 조국의 자유와 독립, 다민족 국민의 끊임없는 창조적 에너지를 상징합니다. 러시아에는 많은 시련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애국심 덕분…

Read More

열람중 -  95세 사할린동포 이야기, 무국적자 신분을 60년간 유지했던 이유

    (출처 : 재외동포협력센터) “혹시나 다른 국적을 가지면 조국에 안 보내줄까봐 두려워서 무국적을 쥐고 있었어요.” 사할린동포 이경분(95) 씨의 말이다. 일제 강점기인 1928년 경남 산청에서 출생한 이씨는 사할린의 탄광에서 …

Read More

사할린 태권도 선수들, 극동 지역대회서 45개 메달 획득

  최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극동 지역 올림픽 태권도 예선대회에서 사할린 태권도 선수단이 큰 활약을 펼쳤습니다. 이 대회에는 러시아 전역 15개 지역 선수들이 참가했습니다.  사할린 지역에서는 50명이 넘는 선수들이 출전해 금메달 17개, 은메달 …

Read More

사할린, 주말까지 날씨 나아질 전망

    러시아 연해주 사할린주 일부 지역에서 승전기념일(5월 9일) 전후로 눈과 비가 내리는 등 궂은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역 기상청에 따르면 최근 사할린 남부 지역에 찬 공기 덩어리가 밀려오면서 기온이 크게 떨어졌습니다. 하…

Read More

유주노-사할린스크 공항 활주로 연장 공사 마무리 단계

  Photo by Александр Тимофеев on Unsplash​ 사할린스크 공항의 활주로 연장 공사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습니다. 현재 건설업체는 총 3,200m 규모 신규 활주로의 2,600m를 완공했으며, 남은 800m 구간…

Read More


사할린 날씨

사할린 록산원
rose-house
자유게시판
  • 게시물이 없습니다.